2010/07/01 13:13
テーマ:뉴스 カテゴリ:韓国アーティスト(全般)

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



 어제는 너무 충격적인 뉴스에 하루 종일 머리가 복잡한 날이었습니다.

 박용하의 모습은 이제 볼 수 없게 됐지만, 영원히 기억하겠습니다.

 너무 안타깝고, 슬퍼서 가슴이 아픕니다. 남아 있는 가족들, 팬들을 생각하면

더 가슴이 아픕니다.

 삼가 고인의 명복을 빕니다
 


[1]

カレンダー

2017年8月

1 2 3 4 5
6 7 8 9 10 11 12
13 14 15 16 17 18 19
20 21 22 23 24 25 26
27 28 29 30 31
スポンサードサーチ
ブロコリblog